맛집

|  솔직히 사람마다 틀리다

조회 수 124 추천 수 0 댓글 0

인천으로 올라온 기념으로 지인을 만나러

부평을 가게 되었습니다.

 

정말 오랜만에 보는 부평역의 모습이 조금은

낯설게 느껴지기도 했습니다.

 

지인의 추천으로 불고기 브라더스라는

음식점으로 바로 고고싱~!!

 

20170919_184215.jpg

 

평일 이여서 그런지 손님은 별로 없었지만

깔끔한 실내와 조용함이 왠지 기분이 좋아졌습니다.

 

20170919_184226.jpg

 

지인분은 가끔 오신다면서 바로 스키야키불고기를

주문하셨답니다.

 

메뉴 이름이 궁금증을 유발하네요. ㅎㅎㅎ

 

20170919_185548.jpg

 

주문을 마치자 남성 직원 분이 밑반찬을 세팅해 주셨네요.

왠지 다시 포항에 온듯한 기분을 느끼게 되는

쿨 한 경상도 사나이 느낌..

 

20170919_185936.jpg

 

그리고 달걀을 바라보다 아~ 하고 저의

머릿속을 지나가는 삼시세끼 에릭이 만들었던

일본식 샤브샤브가 떠오르더군요.

 

메인이 나오지 않아도 감 잡았어~!!

 

20170919_185635.jpg

 

싱싱한 배추와 제가 사랑하는 버섯!!

 

20170919_185640.jpg

 

그리고... 고기.. 때깔 아름답도다.!!!!

 

20170919_185943.jpg

 

이런저런 대화를 나누고 있는 사이 육수는

자글자글 거리며 지인의 손을 움직이게 만들고

저의 시선을 사로 잡아줍니다. ㅋㅋ

 

20170919_185948.jpg

 

따뜻한 국물 요리를 좋아하는 저로서는

그저 멍하니 바라만 보는 것만으로도~ 군침이 흐르는데..

예민한 저의 후각까지 강타!!

 

20170919_190621.jpg

 

잽싸게 고기 한점을 노랗게 물들이며 어떤 맛일지..

궁금함에 초집중 모드!!!

 

짭조름한 고기를 생계란이 중화 시켜주며 고소함과

부드러운 식감~~

 

오 괜찮은데?? 하며 서너 점 먹어 주시고~!!

 

끝...

 

위 사진에 나오는 소스만 찍먹~!! 했습니다.

소스랑 먹는게 제 입맛인 듯...

 

20170919_190837.jpg

 

면 성애자인 저를 유혹하는 누들에게

따사로운 시선을 보내며~

 

젓가락 출동~!!!!

역시 쪼아~ 쪼아~!!

 

숟가락 국물을 향해 전진~~ 앞으로!!!

 

국물도... 서너 번 먹으니 짭조름한 맛에

손이 가지 않더군요..

 

깔끔하고 시원한 국물을 맛볼 수 있는 샤브샤브가

몹시도 그리운 순간이었습니다.

 

20170919_193047.jpg

 

뭐 그래도 제가.. 또 흡입은 잘 하니까요...

 

뭐 금방 사라지고 바로 볶음밥 ㅋ

 

기대만큼의 실망도 좀 있던지라.. 별 기대 없이

볶음밥을 시식하였는데..

 

담백하면서 고소한 맛에 볶음밥은 아주 맛있게

저의 배속으로 빨려 들어갔습니다.

 

20170919_185334.jpg

 

그리고 메실, 수박을 선택하라길래 잽싸게

수박 주스~~ 한잔 시원하게 마셔주기~!!

 

역시 수박 주스는 진리~ ㅋㅋ

 

스키야키 불고기..

비록 제 입맛에 맞는 음식은 아니였지만

새로운 음식을 먹어볼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.

 

가격 참조

 

20170919_184218.jpg

 

그리고 새로운 맛을 사주신

지인에게 감사를 드리며 마치도록 하겠습니다.

 

부평역 불고기 브라더스

 

영업 시간

평  일: 11:30 - 22:00

토요일: 11:30 - 22:00

일요일: 11:30 - 21:30

 

연락처: 032-505-3361

 

주소: 부평동 738-21 부평민자역사 1층 86,87호