맛집

|  솔직히 사람마다 틀리다

조회 수 11552 추천 수 0 댓글 0

전주 콩나물국밥의 원조 삼백집

욕쟁이 할머니로 널리 알려진 고 이봉순 할머니께서

시작한 콩나물국밥집으로 아무리 손님이 많아도 삼백 그릇이

다 팔리면 장사를 더이상 하지 않는 식당이다.


1.jpg


그래서 식당이름이 삼백집이다.

이미 전주 사람들에게는 콩나물국밥 맛집이 어디냐고 물어본다면

하나같이 삼백집이 맛있다고 생각을 한다고 한다.


2.jpg


가격도 5,000원이라는 저렴한 가격으로

따뜻한 국밥 한 그릇으로 허기진 배를 채울 수 있다.

그리고 숙쉬해소에도 좋아 해장에도 굳이다.


114.jpg


걸죽한 콩나물 국밥에 새우젓으로 간을한 후

장조림이나 김을 올려 한입 먹어주면 맛이 일품이다.


이 식당의 메뉴판을 잘 살펴보면 모주가 있다.

몸에 좋은 한방약재를 넣고 끓인 따뜻한 모주 한 잔을 곁들여

먹는다면 또 다른 맛을 느낄 수 있다.


K-2.png


주소: 전주시 완산구 고사동 454-1

TEL: 063) 284-2227